Setup Menus in Admin Panel

Setup Menus in Admin Panel

제목강사 스티븐 소개2018-05-31 08:16:34
작성자 Level 10


5년전, 다니던 회사가 부도가 났다. 그 바람에 등 떠밀리듯이 이직을 했다. 월화수목금금금 생활을 했던 대기업에서 칼퇴근을 하는 중소기업으로 왔다. 자유시간이 많아졌지만 연봉이 반토막이 났다. 그러다보니 사실상 할 수 있는 것이 많지 않았다.

대학생 때 소위 얘기하는 발사이즈 수준(200점대)의 토익점수를 가지고 있을 정도로 형편없었다. 그런 나는 대기업으로 이직하기 위해 영어를 시작했다. 퇴근 후 항상 미드를 구간반복해서 보기 시작했다. 친구들에게 매번 영어로 문자를 보내면서 ‘영어에 미친놈’이라는 얘기도 들었다. 업무시간 외에는 거의 영어에 올인을 했다.

그렇게 2년이 흐른뒤 영어가 점차 편안해지는 시기가 왔고, 외국인 친구들도 여럿 사귀게 되었다. 영어를 잘한다는 소문이 돌면서 영어과외를 하게 되었고, 시간이 흐르면서 자연스레 비즈니스 번역가로도 활동하게 되었다.









앞서 언급한 내용은 모두 스티븐의 이야기이다. 영포자가 한국에서 엄청난 노력 끝에 영어에 성공한 유사한 스토리는 이미 차고 넘친다. 하지만 그것은 예외적인 수준의 노력을 할 수 있는 사람들의 이야기이지 당신의 이야기가 될 수 없다. 일반적인 성인이 영어에 하루 4~5시간을 올인하면서 학습할 수 있는 여건을 만들 수 없기 때문이다.


보통사람이 보통의 노력으로 성공할 수 있어야 그제야 여러분도 할 수 있다고 비로소 자신있게 말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그래서 당시에 주변에서 영어를 잘하는 방법을 물으면 그냥 영어를 하지 말라고 했다. ‘하루 4시간 이상 올인’이라는 간단한 비결이 있었지만 이는 동시에 불가능한 일이기 때문이었다.





30대에 영어를 전혀 못하는 상태에서 시작해 남들보다도 더딘 성장을 하던 시점에는 하루하루가 지옥같았다. 그 과정이 당시에는 너무나 힘들었지만 영어강사로서 다른 사람들을 가르칠때는 축복이 되어 주었다. 왜냐하면 극소수의 성공자가 성공한 이유가 아니라 절대 다수의 사람들을 고려해서 강의를 구성할 수 있게 되었기 때문이다.


자연스럽게 사람들이 영어에 실패하는 이유에 집중해서 실패를 없애는 것에 초점을 맞추게 되었고, 이것이 오히려 사람들이 아주 편안하게 영어에 성공할 수 있도록 그 기틀을 마련해 주었다.







2016년에 ‘스티븐영어’ 네이버 카페를 운영하면서 본격적으로 영어강의를 시작했다. 엔지니어가 세컨잡으로 가볍게 시작한 영어강의였다. 그런데 수강생의 성공사례만으로 6개월만에 스타강사의 반열에 올랐다. 10대부터 70대, 왕초보부터 해외유학생까지 보통 사람들의 보통을 뛰어넘는 성공사례가 속출했다.


그동안 수많은 광고에 가려져 진실을 마주하지 못했던 사람들을 위해 소수의 이례적인 성공방법이 아닌 절대다수의 성공방법을 바로 이 홈페이지에 담게 되었다. 카페의 놀라운 후기는 100% 수강생이 작성했다. 카페에서 닉네임을 클릭해보면 실제 수강생인지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당신의 성공으로 말합니다!

댓글
top

상호/대표자명 : 스티븐영어/김은미 | 서울특별시 중랑구 면목로 48길 76 문자상담 : 010-3396-1408 | 이메일 : win31707@naver.com | 개인정보책임자 : 허승재(스티븐) 사업자 등록 번호 : 315-08-79458 |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 제2017-서울중랑-0495호 COPYRIGHT (C) 2018 STEVEN ENGLISH. ALL RIGHT RESERVED.

Setup Menus in Admin Panel